[매거진]
게시글 보기
당신의 발은 소중합니다
Hits : 404


"당신의 발은 소중합니다"


우리가 신발을 고를때 가장먼저 선택하는 기준이 무엇일까?

대부분의 사람들은 신발을 고를때 유행을 타는 신발이나, 디자인을 우선순위로 두는 경우가 대다수 이다.

그 다음 차선책으로 한번 신고 걸어보았을때 불편하지 않은지, 사이즈를 체크해보는 순으로 구매하는 패턴이 일반적이다.

발의 건강을 가장 우선으로 결정하는 경우는 보기 힘든것이 사실이다.

발의 중요성을 가장 느꼈을때가 언제 였을까 곰곰히 생각해보니, 군대에서 행군을 마친뒤

퉁퉁 부운발에 디딜수 없을정도의 고통을 느꼈을때만 발의 소중함을 인지하고 마사지를 한 기억외에는 사실 잘기억이 나지를 않는다.

이유야 여러가지 있겠지만 살면서 한번쯤 발에 통증을 느껴본 경험은 꼭 한번씩 있을것이라고 생각한다.

발의 아프면 걷지 못하고, 걷지 못하면 아무것도 할수없다, 간혹 의학프로그램에서 발은 우리몸의 심장이라는 표현을 할 만큼

우리몸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 그렇다면 우리의 발을 지켜주는 신발의 영향력 또한 꽤 크다고 볼수 있을것이다.

예쁜 디자인에 유행을 타는 신발도 좋지만 소중한 우리의 발에 건강을 위해서 어떤 신발을 선택해야 하는지

한번쯤은 생각해봐도 나쁘지 않을거 같다.








"레인부츠가 발에 미치는 영향"

외관상 보기에도 레인부츠는 일단 길고 두터운 느낌이 있어서 가벼워 보이는 느낌을 주지는 않는다.

무게와 밑창의 딱딱함으로 인해 발바닥, 발목, 무릎, 종아리, 골반, 허리등에 통증을 일으킬수 있는 요소가 많다.

소재적인 측면에서 레인부츠는 고무나 합성수지로 만들어져 다른 신발에 비해 무거워 뒤꿈치를 끌며 걷거나 뒤뚱뒤뚱

걷게되는 특성이 있다. 밑창이 딱딱하게 되면 걸을때 발꿈치-발바닥-엄지발가락 순으로 지면을 밟게 되어서

압력이 분산되는 정상보행을 하지 못하고, 발바닥 전체로 한 번에 걷게 되어 발바닥에 무리를 주기 때문이다.

대표적으로 이러한 보행으로 일으킬수 있는 질환중에 하나가 "족저근막염"이다.

지면에 닿을때에 충격이 발다박에 골고루 전해지지 못하고 발뒤꿈치에 그대로 닿기 때문에 그런것이다.

굽이 높은 웨지힐 등 통굽 형태의 신발 역시 정상적인 보행을 막기 떄문에 위와 같은 질환을 유발할수 있다.

레인부츠,웨지힐 등 소재 나 굽에높이로 인한 무게감이 일반적인 보행을 어렵게 하기 떄문이다.







대표적으로 하이힐 또한 마찬가지이다.

언론매체 또는 여러가지 소식을 통해 하이힐이 건강에 좋지 않다는 사실은 익히들 알고있다.

우선 하이힐, 웨지힐, 레인부츠가 무조건 나쁘다는 애기를 하고자 하는것은 아니다.

몸에 나쁜음식을 안먹으면 아무것도 먹을게 없다는 사실과 마찬가지로, 신발 또한 몸에 좋지않다고

이것저것 신지 않게되면 막상 신을수 있는 신발이 아무것도 없을것 같다.

다만 여기서 이야기하고자 각기종류에 신발들이 줄수있는 좋지않은 영향에 대해서 인지하고, 이를 최대한 의식하면서

조금더 건강하게 걷기위해 노력하거나, 어떤 신발의 모양이나 사이즈가 좋은 영향을 미칠수 있는지 알고자 함에 있다.

아무것도 모르는것 보다는 최소한 어느정도의 지식을 알고있는것이 건강한 삶을 위한 발걸음이라고 생각한다.

라면이 몸에좋지 않다고 안먹는 사람은 없다, 다만 국물이라도 들먹으려는 작은 노력을 하는것과 같은 이치라고 생각하다.







어떻해 하면 건강하게 신발을 신을수 있을까?


1. 신발에는 적당한 쿠션이 있어야 한다

운동할때 신는 신발에 쿠션은 너무나도 당연하지만, 일반적으로 신는 신발의 경우도 보행할때 체중의 발에 전달되기 마련이다.

그렇기 때문에 당연히 이러한 충격을 최소하 하기위한 완충작용으로 꼭 쿠션이 신발에 필요하다.

적당한 크기의 쿠션과 더불어 보행시 발생하는 충격을 가장 많이 받는 아치부분에 쿠션이 꼭맞는지 확인하여야 한다.


2. 굽이 있는 신발

일반적으로 굽이 지나치게 높은 신발의 위험성은 다들 인지하고 있다. 그래서 플랫슈즈, 단화 등 굽이 낮은 신발을

신는 사람들도 꽤 있을것이다, 그러나 적당한 쿠션감 만큼이나 적당한 굽의 높이또한 역시 중요하다.

이유는 당연히 보행시 지면과의 닿는부분에 적정선을 유지하여 발의 충격 흡수를 완화시키는 것에 있다.

앞에서도 애기했듯이 충격이 발에 지속적으로 전달될 경우 족저근막염, 아킬레스건염 등을 유발할수 있으니

신발 착용시에 꼭 유념해야할 부분이라고 할수있겠다.


3. 앞이 좁지 않고 넉넉한 신발

신발에 쉐입 특성상 앞에 부분이 날렵한게 외관상으로 예뻐 보이는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맛있는 음식이 건강에 좋지않듯, 신발도 디자인이 예쁜것은 발건강에 좋지못한것이 현실이다.

가급적 신발을 신을때 앞에 부분이 조금 여유가 있다거나, 본인의 가장 긴 발가락을 기준으로 1cm정도 여유가 있는 신발을

신는것이 발건강을 위한 좋은 방법이다.

위에 언급한 내용들의 일상생활에서 지키기 어려운것은 사실이다, 다만 알고있는냐 모르는냐의 차이는 크게 다가올수 있다.

그래도 가끔씩은 오늘 하루 고생한 나의 발을 위해서 스트레칭을 해주면서 피로를 풀어주는것이 어떨까?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비밀번호 확인 닫기